2019-10-08 (화)

  • 구름많음동두천 16.2℃
  • 맑음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16.8℃
  • 구름조금대전 17.8℃
  • 구름많음대구 18.4℃
  • 구름많음울산 19.0℃
  • 구름조금광주 18.6℃
  • 구름많음부산 19.5℃
  • 구름조금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0.6℃
  • 맑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17.3℃
  • 구름조금금산 17.9℃
  • 구름많음강진군 19.9℃
  • 구름많음경주시 19.6℃
  • 구름많음거제 20.1℃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마비렛 8주 용법, 미국서 대상성 간경변증 동반 C형간염 1차치료에 허가

EXPEDITION-8 결과 기반..12주차 지속바이러스반응 98% 달성

애브비는 마비렛(성분명:글레카프레비르/피브렌타스비르) 8주(1일 1회) 용법이 미국에서 치료 경험이 없는 대상성 간경변증 동반 모든 유전자형(유전자형 1-6) 만성 C형간염 적응증을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적응증 확대는  제3b EXPEDITION-8(단일군·개방형) 결과를 근거로 한다. 이 연구에는 치료 경험이 없는 모든 유전자형의 만성C형간염 및 대상성 간경변증 동반 성인 환자들이 참여했다. 마비렛 투여 결과, 전체의 98%(335/343명)가 치료 후 12주차 지속바이러스반응(SVR12)에 도달했다.


연구에서 재발 사례는 한 건 보고됐다. 이상 반응으로 치료를 중단한 환자는 없었다대상성 간경변증 환자(343명) 5% 이상에서 보고된 이상 반응은 피로(8%), 소양증(7%) 및 두통(6%)이었다 1코호트(유전자형 1,2,4,5,6데이터는 미국 간질환 연구회(AASLD)가 주최한 2018 The Liver Meeting에서 발표됐다. 제 2코호트(유전자형3) 결과는 추후 관련 학회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웨일코넬의대 로버트 S. 브라운 주니어 박사는 "미국 내  만성C형간염자는 약 230만명으로 추정된다"며 "기존(12주)보다 짧은 8주 치료옵션은 C형간염 퇴치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마비렛 8주 용법은 지난 2017년 미국에서 간경변증이 없는 모든 유전자형 C형간염의 1차치료에 허가됐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