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9 (목)

  • 맑음동두천 17.8℃
  • 맑음강릉 22.1℃
  • 맑음서울 18.7℃
  • 구름많음대전 20.7℃
  • 구름많음대구 20.3℃
  • 구름많음울산 21.6℃
  • 흐림광주 17.9℃
  • 흐림부산 21.2℃
  • 흐림고창 19.3℃
  • 흐림제주 20.2℃
  • 구름조금강화 17.7℃
  • 구름많음보은 16.0℃
  • 구름많음금산 17.1℃
  • 흐림강진군 14.8℃
  • 구름많음경주시 18.7℃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학술/학회


신장학회, 평택 박애병원 코로나19 투석환자 진료 지원

서울의대·한림의대 신장내과 교수진 파견

최근 위드 코로나 이후 코로나19 감염 환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면서 투석 환자 확진자도 급속히 늘어나고 있다. 

지난 11월 28일까지 투석실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252개 기관의 508명으로, 이 중 1/5인 104명이 올 11월에 발생했다. 


이에 서울의대 및 한림의대 신장내과 교수진은 급증하는 코로나19 확진 투석 환자로 과부하가 걸린 평택 박애병원 진료 지원에 발벗고 나섰다. 이번 진료 지원은 지난 6월에 이어 두 번째 진료 지원이다.  

평택 박애병원은 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으로 지정받고 투석 환자 치료를 위한 병상을 운영해왔으나, 최근 입원 환자 수가 60병상을 넘어서고 매일 전원되는 환자들의 진료에 큰 위기를 맞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서울의대 및 한림의대 신장내과 교수들의 진료 지원 결정으로 진료 공백의 위기상황은 넘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대병원 신장내과 오국환 교수는 "여러 교수들이 합심해 평택박애병원 진료 지원을 결정한 것은 코로나로 투병하는 환우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학회 코로나19 대응TFT 이영기 교수(한림의대 신장내과)는 “대학교수진의 인력 지원에 이어 신장내과 전문의의 참여가 절실히 필요한 상황이다”라고 현 상황을 우려했다. 

대한신장학회 양철우 이사장은 “학회 전체 회원과 대학병원에 진료 인력을 요청하는 공문을 보내고 인공투석실을 담당할 의사들을 지속적으로 모집하고 있다”며 “투석 환자의 진료에 도움 주길 희망하는 신장내과 전문의 및 병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진료지원 문의는 대한신장학회 사무국 또는 평택 박애병원 유성봉 진료단장을 통해 가능하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