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월)

  • 구름조금동두천 24.1℃
  • 구름조금강릉 27.3℃
  • 구름많음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3.6℃
  • 구름조금대구 27.0℃
  • 구름조금울산 25.2℃
  • 구름많음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5.9℃
  • 구름조금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6.7℃
  • 흐림강화 23.5℃
  • 구름조금보은 23.2℃
  • 구름조금금산 22.7℃
  • 맑음강진군 24.6℃
  • 구름조금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25년까지 위협적인 15대 병원균 백신개발 진전 약속”

모더나, 글로벌 공공 보건 전략 발표

모더나(Moderna)는 전염병 예방 mRNA 백신의 발전을 목표로 한 세 개의 신규 이니셔티브가 골자를 이루는 글로벌 공중 보건 전략을 발표했다. 

△글로벌 공공보건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세계 보건을 위협하는 15대 병원균 대상 백신 프로그램을 2025년까지 임상시험 단계로 진전시키고, △ 추가적 백신 개발의 진전을 위한 연구 가속화 목적으로 연구자들이 모더나의 mRNA 기술을 사용해 신종 및 소외 전염병 백신 개발을 탐색할 수 있는 mRNA 액세스(Access) 신규 프로그램 론칭, △ 세계백신면역연합(GAVI) 코백스 선구매공약매커니즘(COVAX AMC) 내 92개 중저소득 국가들에 코로나19 특허권을 행사하지 않겠다는 약속 확대가 주요 내용이다.

세계보건기구(WHO)와 전염병대비혁신연합(CEPI)은 공공 보건에 위협이 돼 백신 개발이 시급한병원균을 지정하여 이에 대한 백신 개발 행동 촉구를 발표한 바 있다. 

모더나의 임상 포트폴리오에는 이미 코로나19, HIV, 니파(Nipah) 및 지카(Zika)를 표적으로 하는 백신이 포함돼 있으며, 이번에 확장된 글로벌 보건 전략은 2025년까지 나머지 병원균에 대한 백신 프로그램을 진전시키게 될 것이다. 

모더나는 대표적 바이러스 백신의 초기 버전을 기타 관련 병원균 대항용으로 신속하게 변형시키는 프로토타입(원형) 백신 접근 방식을 유지할 것이며, 이를 통해 질병 X²에 대비할 계획이다. 

본 프로토타입 백신 접근 방식의 가치는 SARS-CoV-1 및 메르스(MERS)관련 초기 연구가 SARS-CoV-2에 대한 모더나의 신속한 대응을 가능케하면서 입증됐다. 모더나는 팬데믹 대비를 목적으로 지속적 연구와 백신 조기 개발에 매진할 것이며, 이는 부분적으로 mRNA 엑세스를 통해 이뤄질 예정이다. 아울러 백신 라이브러리를 구축함에 있어 프로토타입 병원균 접근 방식을 취할 것이다.

스테판 방셀(Stéphane Bancel) 모더나 CEO는 “모더나는 코로나19 백신을 매우 신속하게 개발하고, 생산 확대에도 상당한 노력을 기울였음에도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인명 피해가 발생했다. 이번 팬데믹이 전 세계인들의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마지막 대유행 전염병이라 단정해선 안된다. 공중 보건에 가장 위협이 되는 전염병에 대응하기 위해 협동 연구 및 개발을 통해 혁신적인 백신 솔루션을 추진할 수 있도록 매진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 “모더나는 설립 초기부터 글로벌 보건 백신 프로그램을 마련하기 위해 집중해왔다. 모더나는 세계인의 건강을 헤치는 우선 순위 병원균에 대한 백신 개발을 확대하고, 전 세계 과학자들이 어디에서든 접근할 수 있는 새로운 커뮤니티 플랫폼인 mRNA 액세스 프로그램을 론칭함으로써 이에 대한 집중을 재차 다짐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모더나에서는 세계가 기존 혹은 신종 전염병에 대응하기 위해 새롭고 혁신적인 접근이 필요하다고 믿고, 이는 혼자서 이룰 수 없다는 것을 알고 있다. 공중 보건에 위협이 되는 전염병에 맞서기 위해 모더나의 mRNA 백신 플랫폼을 최대한 활용할 것이며 미래 팬데믹 예방 솔루션으로 전 세계 수백 만 명의 사람들을 돕는 일에 글로벌 파트너들과 함께 참여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배너
배너